무속인 신점상담
무속인은?

무속인은 신을 체험하고 신의 영력을 얻게되어 신과의 소통이 가능한 사람들입니다. 이들은 신의 힘으로 길흉을 점치고 굿을 주관합니다. 여기서 신은 산신, 천신, 칠성신, 용신 등 자연신, 장군신, 왕신 등을 말합니다.

인간의 모든 화복은 신으로 부터 나오기 때문에 무속인을 통해 신과 접촉하여 재난을 방지한다는 것입니다.무속인은 신령의 세계와 인간의 세계를 연결하는 중제자로써 역할을 하고 있는데, 크게 강신무와 세습무로 나뉩니다. 강신무의 경우 일반인이 갑자기 무병을 앓은 뒤 내림굿을 통해 신내림을 받는 것을 말하며, 세습무는 집안의 인척관계로 계승되는 것을 말합니다

역사적 기록

역사적 기록을 보면 국유사의 김대문이 말하는 차차웅, 자충은 신라초기의 무당을 지칭하는 말이었으며, 고구려 차대왕 때와 백제 의자왕 때 무당을 불러 점을 친 기록이 있고 고려 때에는 국가의 질병구제 행사에 무당이 참가하였다고 되어있습니다.

조선 초에도 표면상으로는 무속을 금기시 하였지만 기우제, 기양제에 무녀가 제사장이 되어서 제사를 집행하도록 하였기 때문에 지금에도 민간신응으로 깊게 자리매김되어 기우, 기자, 안택, 대감놀이 등 기복무속과 질병퇴치, 제액기도 등 재앙을 물리치는 무속으로 자리잡고 있습니다.